Jeamin Cha

Jeamin Cha

Almost One

Almost One
Single channel video installation, 2018, FHD video, 28minutes, color/sound

A camera stands in a classroom in Seoul, where aspiring child actors are taking an acting class. The children mostly follow their instructor’s directions without much anxiety or doubt. Such adaptability of the children makes the training process efficient: their flexibility in learning itself is regarded as a talent. Child actors, however, sometimes cannot fully grasp the situation and the emotion that a given character experiences. One pedagogical method in such a case is to induce the children to evoke an emotion pertinent to a context different from the given situation and have them apply that emotion to the script. While this may seem manipulative, all education attempts, to some degree, to manipulate the emotions of the learner; it is a common property of education. Almost One focuses on the children’s subtle and instinctive facial expressions of refusal captured during the class. This work reflects on the responses to persuasive attempts to disguise ignorance as intelligence, and the will to escape ignorance.

A Film by
Jeamin Cha

Cast
Teacher Jiyeon Cho
Student Harin Kang, Jiwoo Kim, Chaeyeon Park, Junbeom Gabriel Lee, Woojin Jang, Baekho Ju

Producer Shinjae Kim
Production Assistant Shinhyung Kim
Director of Photography Gookhyun Kang
Sound Design Morceau. J. Woo
Sound Recording Seung Namgung
Camera Assistant Jisoo Kwon
Clapper Loader Yuchae Cho
Translation Jihye Park

Location
Seoul Dance Center

With Special Thanks to
Jiyein Cho, Hyunin Lee, Jinyoung Shin, Jinkyung Kim, Hyunjae Lee, Youngsoon Lee, Youkyung Lee, Yoonhee Choi, Jihyun Lee, Dael Kim (Seoul Dance Center)

Supported by Seoul Foundation for Arts and Culture

1보다 크거나 작거나
단채널 비디오 설치, 2018, FHD 비디오, 28분, 컬러/사운드

연기 수업을 하고 있는 교실에 카메라 한 대가 놓여 있다. 아역 배우를 지망하는 아이들이 연기 수업을 받는 중이다. 아이들은 대체로 고뇌나 의심 없이, 선생님이 가르치는 대로 곧잘 따라 한다. 아이들의 이러한 속성은 교육이나 훈련 과정에 탄력을 더하기도 하고 재능으로 평가되기도 한다. 하지만 어린 배우들은 때로 역할이 처한 상황과 감정을 파악할 수 없다. 이때 아역 배우들은 주어진 상황과 다른 맥락의 감정 을 유도당하며, 그 감정을 대본 내용에 적용해보는 방법을 교육받는다. 사실 어떤 교육이든 피교육자에게 감정적 조작을 시도하며, 교육 자체에는 그런 속성이 있다. 1보다 크거나 작거나는 교육을 받는 와중에 포착되는 아이들의 미묘하고 본능적인 ‘거절’의 표정 에 주목한다. 무지의 상태를 지성으로 포장하려는 설 득 앞에 스치는 표정, 무지를 벗어나려는 의지를 담아 낸다.

연출 및 편집
차재민

출연
선생님 조지연
학생 강하린, 김지우, 박채연, 이준범, 장우진, 주백호

제작 김신재
제작 보조 김신형
촬영 강국현
사운드 디자인 목소
녹음 남궁승
촬영 보조 권지수
슬레이트 조유채
번역 박지혜

장소 협조
서울무용센터

감사한 분들
조지연, 이현인, 신진영, 김진경, 이현재, 이영순, 이유경, 최윤희, 이지현, 김다엘 (서울문화재단 서울무용센터)

제작 지원 서울문화재단